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28일 북한에 30억 달러를 제공하는 내용의 이른바 ‘텍사스홀덤 만화4·8 비밀합의서’와 관련, 전직 고위공무원이

카지노솔루션 분양

건넨 문건이라고 밝혔다. 앞서 주 원내대표는 지난 27일 국가정보원장와이즈 토토 게임 일정 인사청문회에서 박지원 후보자가 지난 2000년 6·15남북정상회담 성사 과정에서 북한에 25억 달러 규모의 경협 차관과 5억 달러 지급을 골자로 한 ‘비밀 합의서’에 서명을 했다는빙고싸이트 의혹을 제기했다. 이에 박 후보자는 서류가 ‘조작’된 것이라는 입장을 분명히 하며, “후보 정도가 아니라 내 인생과 모든 것을 책임지겠다”고 반박했다. 주 원내대표는 이날 오월남뽕전 YTN라디오 ‘출발 새아침’에 출연해 “제가 그 서류를 어디에서 ‘위조’해서 만들어서 제출했겠냐”며 “제가 볼 때는 믿을 수밖에 없는 전직 고위공

생활

무원 출신이 그것을 사무실에 가지고 와서 이런 일이 있었는데 청문회 때 이것을 문제 삼아 달라카지노딜러나무위키고 했다”고 밝혔다. 주 원내대표는 “(박 후보자는)

맥스맞고

처음에는 기억이 없다고 하다가 그다음에는 사인하지 않았다고 하다가 오후에는 하지 않았고 위조한 것이다 이렇게 이야기를 했다. 원본을 제시할 수 있느냐 이렇게 질문이 돌아왔다”며 “만약 그 서류골스가 진실이라면 평양에 1부가 있고, 우리나라에 1부가 아주 극비문서로 보관돼 있지 않겠냐. 그런데 그 원본을 어떻게 입수하겠냐”고 말했다. 그는 “이게 사본이라는 것이고, 다만 베이징에서 200
Posted in 카지노이미지


Leave a Comment: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