옛 안철수계 김중로 전 바른미래당 의원이 20일 미래통합당에 정식으로 입

당했다.

김 의원은 전북 군산이 고향인 호남 출신 정치인이다. 육군사관학교 교수, 제

70보병 사단장 등을 지낸무료문자 군 장성 출신으로 2012년 안철수 전 국민

의당 대표가 만든 ‘정책네트워크 내일’에 합류한 후 20대 총선에서 국민의당

비례대표 10번으로 당선됐다.

무료문자
[¼­¿ï=´º½Ã½º] ±èÁø¾Æ ±âÀÚ = Ȳ±³¾È ¹Ì·¡ÅëÇÕ´ç ´ëÇ¥°¡ 20ÀÏ ¼­¿ï ¿©Àǵµ ±¹È¸¿¡¼­ ¿­¸° ÃÖ°íÀ§¿øȸÀÇ¿¡¼­ ¹Ù¸¥¹Ì·¡´çÀ» Å»´çÇØ ¹Ì·¡ÅëÇÕ´ç¿¡ ÀÔ´çÇÑ ±èÁß·Î ÀÇ¿ø°ú ±â³äÃÔ¿µÀ» ÇÏ°í ÀÖ´Ù. 2020.02.20. bluesoda@newsis.com

김 의원은 한때 안철수계 인사로 분류됐으나 계파정치에 대한 거부감을 들어

최근 안 전 대표가 창당한 국민의당에 입당하지 않기로 결심했다.

미래통합당은 당 내 안보전문가를 보강하고 호남 정치인이라는 상징성을 감

안해 김 의원에게 영입을무료문자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. 황 대표는 이날

최고위원회의에서 김 의원에게 당의 로고가 새겨진 진분홍색 점퍼를 직접 입

혀주며 입당을 환영했다.

김 의원은 지난해부터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지역구인 세종 출마를 준

비해왔다. 세종은 김병준 전 비대위원장의 전략공천이 거론되는 지역이기도 하다.

Posted in 무료문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