세계를 휩쓸고 있는 신클래식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(코로나19) 때

문에 대부분의 사람들이 마트나 약국에서 긴 줄을 서고 있지만 부자들

은 전혀 다른 양상으로 이에 대처하고 있다.

최고 과학자로부터 직접 정보를 듣고, 바이러스를 피해 전용기를 타고

클래식

어디라도 날아간다. 유일한 고통이라고는 같이 있는데 익숙하지 않은

배우자들과 많은 시간을 보내야 하는 것 뿐이다.

3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세계 전역의 보통 사람들과 다른 방식으로 미국 부자들은 치명적인 코로나19 대유행에 대비하고 있다.

홈디포의 공동 창업자인 켄클래식 랭곤은 플로리다 노스팜비치에 있

는 겨울용 별장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기자회견을 지켜보며 언론이 위험을 과장하고 있는 것 아닌가 하는 의구심을 품었다.

Posted in 클래식